커피홀 - 보도자료

베이커리 카페 커피홀, “초기 창업 지원 마련”

관리자
  • 글꼴
  • 확대
  • 축소




프랜차이즈 카페 커피홀은 다양한 초기 창업 지원 정책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.


업체 측은 최근 가맹비, 로열티, 물품 보증금을 면제하는 등 초기 창업 비용 부담을 줄여주는 한편 본사의 수익을 다양한 프로모션 및 마케팅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.


커피홀은 또 온오프라인 마케팅 외에도 가맹점의 주변 상권과 유동 인구, 연령층을 면밀히 파악한 ‘맞춤형 LSM 마케팅’ 등 다양한 방식으로 지원할 예정이라고 전했다.


업체 관계자는 “오픈 후에도 본사에서 파견된 전담 슈퍼바이저가 매장을 방문해 기기 점검, 새로운 메뉴 교육과 고객 서비스 교육 등을 통해 고객 서비스를 강화할 수 있도록 전반적인 운영 상태를 확인하며, 매출 및 제조 관리 등 원활한 매장 운영을 위한 효율적인 가이드도 제시하겠다”고 말했다.


이 관계자는 “본사 이익을 낮춰 창업 비용을 줄이고, 가맹점주에게 공급하는 물품의 마진을 낮춰 고객에게 고품질의 제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”이라며, “이 같은 상생문화를 기반으로 한 프랜차이즈 카페 커피홀 창업 문의는 홈페이지 및 전화로 가능하다”고 덧붙였다.



기사 원문 보기